서울신문
공유전체메뉴

속살 드러낸 영화배우 이화선

수정: 2007.10.10 18:43

영화 ‘색즉시공 시즌2’ 촬영현장 공개행사가 지난달 28일 대구의 한 야외수영장에서 열렸다.

2년만에 연기를 재개한 영화배우 이화선의 비키니수영복 입은 모습을 카메라에 담아보았다.

손진호기자 nasturu@seoul.co.kr

SNS에서도 언제나 '나우뉴스'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유튜브
  • 인스타그램
  • 네이버 채널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