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신문
공유전체메뉴

유튜브에 ‘태왕사신기’ 불법동영상 범람

수정: 2007.12.23 14:23

확대보기

세계적인 동영상사이트 ‘유튜브’(youtube.com)에 드라마 ‘태왕사신기’를 녹화해 무단으로 편집한 불법 동영상이 범람하고 있다.

태왕사신기의 예고편은 물론 지금까지 TV로 방송된 주요 장면들이 녹화, 편집돼 네티즌들에 의해 올려지고 있는 것.

정규방송을 보지 않고 유튜브에 게시된 동영상 물만 보더라도 지금까지 어떤 줄거리로 전개되었는지 대강 알 수 있을만큼 11화까지 약 수백여 편 게시되어 있다.

3~5분 분량의 각 동영상물은 드라마의 주요장면과 등장인물간의 갈등구조를 연속적으로 보여주고 있으며 조회수도 평균 1만여건에 이를만큼 해외네티즌들의 뜨거운 반응을 얻고 있다.

또 동영상들은 주로 정규방송일인 수, 목요일에 맞춰 올라오고 있으며 네티즌들은 한국어, 영어, 일본어등으로 리플을 달아 태왕사신기에 대한 나라 밖 관심을 실감케 했다.

한편 25일 방송되는 태왕사신기13회에는 창을 휘두르며 번개같이 수백명의 적군을 휩쓰는 관미성주 ‘처로’(이필립 분)가 등장해 시청자들의 관심을 모으고 있다.

사진=유튜브 캡쳐

서울신문 나우뉴스 주미옥 기자 toyobi@seoul.co.kr
SNS에서도 언제나 '나우뉴스'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유튜브
  • 인스타그램
  • 네이버 채널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