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신문
공유전체메뉴

美언론 ‘올해의 영화’ 6위에 ‘송강호’ 선정

수정: 2007.12.28 18:17

확대보기

배우 송강호가 올해의 영화?

미국의 한 신문에서 영화제목이 아닌 배우를 순위에 올린 ‘올해의 영화’ 목록을 발표해 눈길을 끌고있다.

대중문화를 주로 다루는 진보성향의 지역신문 ‘샌프란시스코 베이 가디언’(San Francisco Bay Guardian)은 지난 27일 ‘올해의 영화’에서 6위에 영화제목이 아닌 ‘밀양의 송강호’를 선정했다.

이같은 다소 이색적인 선정은 송강호가 올해 북미 지역에 소개된 한국 영화 중 ‘최고의 영화’로 평가받는 ‘괴물’과 ‘밀양’에서 모두 주연을 맡았기 때문.

신문은 “오늘날 세계 최고의 배우는 누구일까?”라고 물으며 “영화 ‘밀양’의 송강호”라고 소개했다. 이어 “봉준호 감독의 ‘살인의 추억’과 ‘괴물’ 등을 포함해 완벽한 전혀 다른 세가지 모습을 보여줬다.”며 극찬했다.

이 영화 순위에서 베를린 영화제 경쟁부문 초청작 ‘실비아의 도시’(En la Ciudad de Sylvia)가 “순수하고 사랑스러운 영화”라고 평가받으며 1위에 선정됐으며 아르헨티나 영화 ‘아구아’(Agua, 3위), 지아장커 감독의 ‘무용’(Useless, 5위) 등 주로 인디영화들이 10위 안에 꼽혔다.

최근 각종 연말 영화 순위에서 1위를 차지하고 있는 코엔 형제의 ‘노인을 위한 나라는 없다’(No Country for Old Men)도 8위에 올랐다.

한편 이 신문은 지난 2005년 영화 결산에서도 박찬욱 감독의 ‘올드보이’를 2위에 선정한 바 있다.

서울신문 나우뉴스 박성조 기자 voicechord@seoul.co.kr
SNS에서도 언제나 '나우뉴스'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유튜브
  • 인스타그램
  • 네이버 채널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