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신문
공유전체메뉴

해리포터 작가 JK롤링 “8편 나올 수도 있다”

수정: 2007.12.31 10:58

확대보기

해리포터의 작가 조앤 K.롤링이 7편으로 완결된 해리포터 시리즈의 8편에 대해 언급해 팬들을 놀라게 했다.

롤링은 최근 타임지와 가진 인터뷰에서 “작품 활동에서 해리포터 8편을 완전히 배제한 것은 아니다.”라고 밝혔다.

그는 “만약에, 정말 혹시라도(If-and it’s a big if) 내가 8편을 쓴다면 아마도 해리를 중심인물로 쓰지는 않을 것 같다. 해리의 이야기는 다 끝냈다고 생각한다.”며 ‘외전’ 형식의 작품에 대한 가능성을 내비쳤다.

그러나 그는 “어디까지나 ‘가정’일 뿐”이라며 “10년 정도 걸릴까?”라고 말해 가까운 시일 내에 시리즈를 이어가지는 않겠다는 뜻을 밝혔다.

.

1997년 첫 작품 ‘해리포터와 마법사의 돌’이 출판된 이후 이어지는 작품마다 세계적인 성공을 거둔 해리포터 시리즈는 올해 초 출판된 7편 ‘해리포터와 죽음의 성물’을 끝으로 완결됐다.

해리포터 시리즈는 마지막으로 출판된 7편이 ‘영미 문학작품 중 가장 빨리 팔려나간 책’으로 기록되었고 작가 롤링이 타임지 ’2007년 올해의 인물’ 후보로 거론되는 등 완결 이후에도 많은 화제를 만들어왔다.

서울신문 나우뉴스 박성조 기자 voicechord@seoul.co.kr
SNS에서도 언제나 '나우뉴스'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유튜브
  • 인스타그램
  • 네이버 채널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