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신문
공유전체메뉴

[NOW 포토] 울면서 장례식장에 들어서는 진성

수정: 2008.04.29 16:03

확대보기



남성 듀오 ‘먼데이 키즈’의 멤버 김민수(23)가 불의의 사고로 세상을 떠나자 29일 오후 3시 경 멤버 진성이 울면서 시립 보라매병원 장례식장에 들어서고 있다.

서울신문NTN 한윤종 기자 star@seoul.co.kr
SNS에서도 언제나 '나우뉴스'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유튜브
  • 인스타그램
  • 네이버 채널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