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신문
공유전체메뉴

김다은, 자신의 이름 건 화장품 中서 런칭

수정: 2008.04.30 18:23

확대보기



아시아의 떠오르는 CF퀸으로 주목받고 있는 김다은이 한국 연예인 최초로 중국 수지운 화장품 ‘SKIN STORY’ 브랜드를 런칭하기 위해 중국을 방문했다.

행사차 29일 오전 중국 산동성 제남시 서장초등학교를 방문한 김다은은 학교 발전 성금 1차분 10만 위안(약 1400만 원)을 전달해 현지 중국인들을 감동시켰다.

이날 김다은은 왕시울 중국 인민 산동성 제남시 인민 위원회 주석과 만찬을 갖고 제남시 홍보대사 위촉과 김다은의 이름으로 초등학교를 설립키로 했다고 전했다.

김다은은 현재 로레알 프로페셔널, AG Jeans(Adriano Goldschmied), 루이까또즈 아이웨어, 미국 TOMS, 휴온스 살사라진, 가스파, 여성 살롱화 전문 브랜드 세라 등의 모델로 활동하고 있으며 다음달 2일부터 4일까지 영국에서 진행되는 A1GP의 홍보대사로 영국을 방문할 예정이다.

서울신문 NTN 배진희 기자
SNS에서도 언제나 '나우뉴스'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유튜브
  • 인스타그램
  • 네이버 채널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