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유전체메뉴

박정아 주연 ‘날나리 종부전’ 2년 만에 개봉

수정: 2008.05.07 10:10

확대보기



쥬얼리의 리더 박정아가 첫 주연을 맡은 영화 ‘날나리 종부전’(임원국 연출)이 오는 22일 개봉된다.

박정아의 첫 영화 주연작 ‘날나리 종부전’은 졸부의 딸 천연수(박정아 분)가 뼈대 있는 가문의 3대독자 이정도(박진우 분)와 결혼해 종가집의 맏며느리가 되며 벌어지는 좌충우돌 해프닝을 담은 로맨틱 코미디물로 촬영 2년 만에 개봉되는 작품.

주연을 맡은 박정아는 “영화 촬영을 하면서 배우 및 스태프 모두 많이 고생 했는데 이렇게 2년 만에 영화가 개봉하게 되어 매우 기쁘다.”며 “열심히 촬영한 영화이니 많은 사랑 부탁드린다.”고 개봉을 앞둔 소감을 전했다.

한편 박정아는 오는 8일 Mnet ‘엠카운트다운’과 9일 KBS 2TV ‘뮤직뱅크’ 등을 통해 쥬얼리 후속곡 ‘모두 다 쉿’의 활동을 이어나가며 후속곡 활동과 더불어 영화 ‘날나리 종부전’의 본격적인 홍보 활동에 돌입할 예정이다.

사진=스타제국

서울신문NTN 김경민 기자 star@seoul.co.kr
SNS에서도 언제나 '나우뉴스'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유튜브
  • 인스타그램
  • 네이버 채널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