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신문
공유전체메뉴

BBC의 야한 기획?… “옷벗을 회사 찾아요”

수정: 2008.05.07 18:35

확대보기

영국 공영방송 BBC에서 새로 시작될 리얼리티쇼를 위해 직원 전체가 ‘알몸으로’ 일할 수 있는 회사를 찾고 있다.

BBC의 디지털채널 BBC3에서 방송될 예정인 ‘네이키드 오피스’(Naked Office)라는 리얼리티쇼의 프로듀서가 사무실 직원 전체가 알몸으로 쇼에 출연할 회사를 찾고 있다고 지난 6일 영국 대중지 ‘더 선’이 보도했다.

이 ‘누드 리얼리티쇼’는 프로그램이 지정한 날에 직원들 모두 나체로 근무를 하는 상황을 있는 그대로 옮기는 것이 주된 내용. BBC측은 캠브리지 대학교의 크리스 스미스 교수의 말을 인용해 “인간의 나체에 대한 새로운 시각을 제시하고 직장내에서 복장이 갖는 계급적 의미에 대해 비평한다는 취지”라고 기획 의도를 밝혔다.

쇼에 참여하는 회사는 프로듀서가 직접 면담을 통해 결정하며 출연이 결정된 회사는 몇 주의 코스를 거친 후 하루 동안 옷을 입지 않고 근무를 하게 된다. 면접에서는 나체생활에 대한 직원들의 생각을 주로 알아본다.

네이키드 오피스의 프로듀서는 “여러 회사에 초청편지를 발송했으며 곧 첫 번째 면접을 가질 예정”이라며 “옷을 벗고 근무한 경험은 매우 생산적일 것”이라고 말했다.

사진=네이키드 오피스 홍보이미지 (themoneytimes.com)

서울신문 나우뉴스 박성조기자 voicechord@seoul.co.kr
SNS에서도 언제나 '나우뉴스'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유튜브
  • 인스타그램
  • 네이버 채널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