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신문
공유전체메뉴

슈퍼주니어-M, 中지진 이재민 응원 나서

수정: 2008.05.15 09:42

확대보기

슈퍼주니어의 새로운 유닛으로 중국에서 활발하게 활동중인 슈퍼주니어-M이 지진으로 피해를 입은 중국 이재민들을 응원하고 나섰다.

한경, 시원, 동해, 려욱, 규현, 헨리, 조미로 구성된 슈퍼주니어-M은 지난 13일 오후 인기 포털사이트 QQ.com주최로 진행된 한 오락 프로그램에서 쓰촨성의 이재민들에게 위로의 말을 건네고 네티즌들에게 관심을 가져줄 것을 당부했다.

슈퍼주니어-M은 한국어와 중국어, 영어 등을 함께 사용해 지진이 발생했을 때의 안전 사항에 대해서 설명하고 부상자가 있을 경우 응급처치 방법 등의 지식을 전하는 시간을 가졌다.

확대보기

특히 한경은 응급처지 기술과 지진 대피 요령 등을 정확하고 자세히 소개해 네티즌들로부터 “전문 구조요원 같다.”는 반응을 얻기도 했다.

또 다른 멤버인 시원은 “우리는 그들(이재민)을 위해 기도하고 있다. 비록 우리가 할 수 있는 일은 많지 않지만 멤버들은 진심으로 행복을 기원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중국인 뿐 아니라 한국인들도 모두 같은 마음이다. 모두 함께 그들을 위해 응원하고 기도 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들은 프로그램이 끝날 무렵 모두 함께 손을 잡고 “이재민들에게 행운이 깃들길 바란다.”며 진심어린 말을 건네 현장의 스태프들과 네티즌들을 감동케 했다.

이를 지켜본 중국 네티즌들은 게시판에 3500여개의 댓글을 달며 “슈퍼주니어-M 멤버들의 따뜻한 마음에 감동했다.”며 “그들의 당부처럼 이재민들에게 많은 관심과 격려를 보내겠다.”는 뜻을 밝혔다.

한편 슈퍼주니어-M은 이재민을 돕기 위한 자선 공연을 펼칠 예정이며 가능한 한 많은 도움을 주기 위해 노력할 것을 다짐했다.

사진=QQ.com

서울신문 나우뉴스 송혜민 기자 huimin0217@seoul.co.kr
SNS에서도 언제나 '나우뉴스'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유튜브
  • 인스타그램
  • 네이버 채널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