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신문
공유전체메뉴

서희원 “하윤동과 교제, 생각해 본적 없어”

수정: 2008.06.02 16:48

확대보기

하윤동의 ‘그녀’는 장나라가 아니었다?

한류스타 장나라의 연인으로 스캔들이 자자했던 타이완 스타 하룬둥(何潤東·이하 하윤동)이 3년간의 짝사랑을 고백해 팬들을 놀라게 하고 있다.

하윤동이 짝사랑한 상대는 국내에서도 큰 인기를 끌었던 드라마 ‘꽃보다 남자’의 주인공 산차이 역을 맡았던 쉬시위안(徐熙媛·이하 서희원)인 것으로 밝혀졌다.

지난 26일 한 남성 화장품 광고 행사에 참석한 하윤동은 “그녀는 지혜롭고 총명하다.”면서 “그녀의 눈과 코 얼굴형과 웃는 얼굴 등 모든 것이 좋다.”고 당당히 고백했다.

끊임없이 그녀에 대한 칭찬을 늘어놓던 하윤동은 서희원과 처음 마주쳤던 한 오락 프로그램을 떠올리며 “당시에 그녀의 말 한마디 한마디가 매우 날카로워 매우 긴장했었다.”고 회상했다.

이어 “그러나 이후 드라마 ‘야반가성’(夜半歌聲·두 사람이 함께 출연한 드라마)에 출연하면서 그녀가 매우 얌전하면서 한편으로는 독특한 유머감각이 있다는 사실을 알았다.”고 털어놓았다.

그 동안 고백하지 못했던 이유에 대해서는 “그녀 옆에 남자친구가 있었기 때문”이라며 씁쓸한 표정을 지어 팬들을 안타깝게 했다.

실제로 서희원은 ‘꽃보다 남자’의 주인공인 F4 멤버 저우유민(주유민)과 2년 넘게 만남을 가져오다 올해 1월 결별했다.

한편 이 소식을 접한 서희원은 한 현지 언론과의 인터뷰를 통해 “칭찬해줘서 (하윤동에게)매우 고맙다.”면서 “우리는 친구로서 서로에게 매우 익숙하다. 그와 일을 하는 내내 매우 즐거웠다.”고 밝혔다.

그러나 하윤동과의 교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냐는 질문에는 “그 문제에 대해서는 생각해 본 적이 없다.”고 말했다.

사진=cnsphoto.com(하윤동이 3년간 짝사랑한 상대로 알려진 서희원)

서울신문 나우뉴스 송혜민 기자 huimin0217@seoul.co.kr
SNS에서도 언제나 '나우뉴스'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유튜브
  • 인스타그램
  • 네이버 채널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