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신문
공유전체메뉴

유재석 “사회는 이휘재, 축가는 김종국”

수정: 2008.06.04 14:53

확대보기



“(이)휘재야! (김)종국아! 사회와 축가 부탁한다.”

4일 오후 2시 일산 MBC 드림센터에서 결혼관련 기자회견을 가진 유재석이 즉석에서 이휘재와 김종국에게 각각 사회와 축가를 부탁해 눈길을 끌었다.

나경은이 미국으로 출장가게 돼 혼자 기자회견에 참석했다는 유재석은 “그동안 날짜가 잡히면 언론에 먼저 공개하겠다고 말씀 드렸기 때문에 이 같은 자리를 마련하게 됐다.”며 말문을 열렀다.

이어 “먼저 결혼한 박경림이 가장 많은 조언을 해준다.”며 “현재 (박)경림이가 임신 중인데 태교 때문에 당분간 나와 박명수는 만나지 못한다고 말했다.”고 밝혀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또한 이날 유재석은 프로포즈는 “차 안에서 반지를 끼워주며 조용하게 했다.”고 밝혀 눈길을 끌었다.

세간의 관심을 모으며 기자회견을 가진 이들 커플의 결혼식은 다음달 6일 진행될 예정이며 결혼 장소는 아직 정해지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2006년 MBC ‘무한도전’을 통해 사랑을 키워온 유재석ㆍ나경은 커플은 이로써 열애 2년 만에 결혼에 골인하게 됐다.

서울신문 NTN 서미연 기자 / 사진 = 한윤종, 조민우 기자
SNS에서도 언제나 '나우뉴스'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유튜브
  • 인스타그램
  • 네이버 채널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