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신문
공유전체메뉴

“믿고 걸어 보세요”…5세 ‘베팅조언가’ 화제

수정: 2008.06.17 14:29

확대보기

다섯 살 베팅 전문가가 있다?

영국의 한 5세 소년이 도박사들의 조언가로 활약하며 높은 승률을 보여 인기를 끌고 있다고 영국 ‘메트로’가 보도했다.

이 특별한 재능의 소년은 런던 북부 에지웨어 지역에 사는 베니 레스닉(Benny Resnick). 법적으로 도박을 할 수 없는 나이인 베니는 경주견들의 속도를 겨루는 ‘하운드 레이싱’(경견, 競犬)의 팁스터(tipster, 경기 조언가)로 활동하고 있다.

현장 경험은 부족하지만 뛰어난 분석력과 직감을 가진 베니의 승률은 약 34% 정도로 현재 BBC 라디오 옥스퍼드 지역채널에서 방송 조언을 하는 팁스터 중 가장 높은 승률을 보이고 있다.

베니의 이같은 재능은 우연히 발견됐다. 그의 삼촌 조엘 해머(Joel Hammer)가 베니의 가족들과 함께 하운드 레이싱 경기장에 갔다가 어린 조카가 우승견을 내리 맞추고 있는 것을 눈치 채고 가족들에게 알렸던 것.

조엘은 조카를 BBC 라디오 옥스퍼드 지역채널에 추천했고 베니의 방송 조언은 대성공을 거두며 과거 어떤 팁스터들 보다 청취자들에게 큰 돈을 안겼다.

베니는 “자료를 살핀 뒤 눈을 감고 경주견들의 번호를 떠올린다.”고 자신만의 방법을 밝혔다. 이어 “내가 언제나 정확하게 맞출 수는 없다. 그러나 다른 사람들 보다 잘 맞출 수는 있다.”고 덧붙였다.

사진=metro.co.uk 캡처

서울신문 나우뉴스 박성조기자 voicechord@seoul.co.kr
SNS에서도 언제나 '나우뉴스'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유튜브
  • 인스타그램
  • 네이버 채널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