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신문
공유전체메뉴

日록가수 미야비, 베스트 앨범 발매와 함께 7월 내한

수정: 2008.06.26 16:21

확대보기



일본의 록가수 미야비가 올 7월 공식 내한 콘서트를 갖는다.

일본 현지에서 ‘Neo 비주얼리즘’을 표방하며 큰 인기를 얻고 있는 미야비는 뛰어난 가창력과 함께, 춤, 악기연주를 모두 독학으로 섭렵한 천재 뮤지션으로 알려져 있다.

한국에서는 지난해 내한 당시 슈퍼주니어 멤버 김희철과 비슷한 외모로 큰 화제를 모은바 있다.

미야비는 7월 한국, 대만, 중국 아시아 3개국 투어를 기념하며 일본에서 아시아 한정 오리지날 앨범을 발매했으며, 한국에서는 한정판으로 파란색 커버로 앨범을 선보였다.

한편 미야비는 오는 7월 12일과 13일 양일간 “THIS IZ THE JAPANESE KABUKI ROCK TOUR 2008 IN KOREA”로 홍대 롤링홀에서 내한 콘서트를 갖는다.

사진=유니버셜뮤직

서울신문NTN 김경민 기자 star@seoul.co.kr
SNS에서도 언제나 '나우뉴스'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유튜브
  • 인스타그램
  • 네이버 채널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