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유전체메뉴

[속보] 김장훈, 서해안 콘서트 중 실신해 후송

수정: 2008.06.28 21:58

확대보기



가수 김장훈이 무대에서 쓰러졌다.

김장훈은 28일 오후 7시 45분 충남 보령시 신흑동 공영주차장 특설무대에서 열린 ‘김장훈의 서해안 페스티벌’무대에 올라 노래를 부르던 중 쓰러졌다.

공연 시작 전 취재진을 만난 자리에서 “무대를 준비하느라 일주일 간 하루에 한시간 밖에 잠을 자지 못했다.”고 말한 김장훈은 결국 무대에 올라 노래를 부르던 중 갑자기 실신했다.

김장훈은 3번째 곡 싸이의 ‘연예인’을 부르던 중, 중앙무대에서 쓰러졌으며 몇 분간 일어나지 못했다.

결국 공연이 중단된 가운데 관객들은 “일어나”를 연호했으나 김장훈은 결국 공연 제작진과 관계자에 의해 후송됐다.

서울신문NTN(충남 보령) 김경민 기자 star@seoul.co.kr. /사진=한윤종 기자
SNS에서도 언제나 '나우뉴스'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유튜브
  • 인스타그램
  • 네이버 채널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