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유전체메뉴

‘십덕후’ 이진규, 英언론 선정 ‘최고 화성인’ 등극

수정: 2010.12.25 15:25

확대보기



만화캐릭터와 6년째 열애 중이라고 밝힌 ‘십덕후’ 이진규 씨가 영국 일간 메트로가 선정한 2010년 최고의 화성인으로 등극해 화제를 모으고 있다.

메트로는 지난 1년 동안 전 세계 독자들에게 주목을 받은 스타(Weird stars of 2010) 20명을 선정해 25일(현지시간) 홈페이지에 발표했는데, 이 순위에서 “캐릭터 쿠션과 결혼한 남자”로 소개된 이진규씨가 쟁쟁한 스타들 가운데서 1위를 차지했다.

신문은 이씨를 소개하면서 “쿠션과 결혼한 이 남성의 결혼 소식은 다른 스타들에 비교할 수 없을 정도로 전 세계적으로 뜨거운 반응을 이끌어 냈다.”면서 “만화 캐릭터를 향한 한 남성의 사랑은 정말 놀라웠다.”는 설명을 덧붙였다.

이씨는 지난 1월 tvN ‘화성인바이러스’에 십덕후(마니아를 칭하는 신조어)란 별명으로 출연, 애니메이션 ‘마법소녀 리리컬 나노하’의 캐릭터 페이트에 빠져 6년 째 열애 중이고 결혼도 진지하게 고려하고 있다고 말해 주위를 놀라게 했다.

또한 그가 레스토랑과 놀이공원 등지에서 페이트 쿠션과 함께 데이트를 하고 턱시도를 차려입고 쿠션을 든 채 스튜디오에서 웨딩촬영을 하는 장면이 전파를 타자, 지난 3월 메트로를 포함한 유럽 언론매체가 해외토픽으로 소개하면서 인터넷 스타로 자리매김했다.

2010년을 빛낸 최고의 화성인으로 뽑혔다는 소식을 접한 이씨는 본사와의 전화인터뷰에서 “기사를 방금 읽었는데 웃기고 정말 신기하다.”면서 “부모님은 내가 유명해지는 걸 싫어하기 때문에 부모님께는 비밀로 할 생각”이라고 수줍게 소감을 말했다.

내년 3월 입대할 계획을 밝힌 이씨는 “올 한해 많은 사람들이 나를 알아봐 준 것이 좋기도 하고 귀찮기도 했다. 내년에는 공익근무를 하면서 조용히 지내는 게 목표”라고 새해 소망을 밝혔다.

한편 이씨 외에도 메트로는 하루 40개비씩 담배를 피워 전 세계를 경악케 한 인도네시아 아기 아르디 리잘(2)과 중국 광저우에 사는 체중 60kg의 초특급 우량아 샤오 하오(3), 핀란드 아타리 동물원에서 남다른 요가 실력을 뽐내는 일명 ‘요가 곰’ 등을 2010년 최고의 특이한 스타로 선정했다.

확대보기



사진=메트로

서울신문 나우뉴스 강경윤기자 newsluv@seoul.co.kr

 
SNS에서도 언제나 '나우뉴스'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유튜브
  • 인스타그램
  • 네이버 채널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