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신문
공유전체메뉴

화제의 ‘노아’ 패러디영상, 전셋값 홍수 속 ‘전세노아’ 뭐길래?

수정: 2014.03.18 10:19

확대보기

전셋값 고공행진 속 영화 ‘노아’를 패러디한 재미난 영상물이 네티즌들의 관심을 모으고 있다.

러셀 크로우 주연, 영화 노아는 성서의 ‘노아의 방주’를 소재로 압도적인 스케일의 대홍수 장면과 방주에서의 노아의 드라마틱한 삶을 담아낸 작품이다.

이를 패러디해 웃기고도 슬픈 영상으로 편집된 일명 ‘전세노아’는 봄 이사철을 앞두고 치솟는 전셋값에 시름하는 세입자들의 입장에서 ‘전세대란’이라는 사회이슈를 코믹하게 그려내고 있다.

영화 노아에서 세상을 집어삼킬 대홍수로부터 구원받기 위해 건조된 방주를, 전세노아에서는 전셋값은 오르고 집 구하기는 어려워진 사회현실을 피해 끌고 가는 리어카에 빗대 익살스럽다는 반응이다.

여기에 연기파 배우로 주가를 올리고 있는 성동일이 특유의 리얼한 표정과 말투, 재치까지 더해지면서 인상 깊은 이 패러디 영상의 완성도를 높였다.

해당 패러디 영상은 온라인커뮤니티를 통해 빠르게 확산되며 ‘노아 패러디 영상’, ‘전세노아’, ‘성동일 리어카이사’ 등의 다양한 이름이 붙여지며 화제가 되고 있다.

전세노아 영상을 본 네티즌들은 “전세노아, 너무 웃기다. 근데 이 슬픈 기분은 뭐지”, “성동일 리어카를 끌고 이사 가는 자 전셋값 대홍수를 피하리”, “연기신 성동일 표정 살아 있네~”, “전세가 없어서 이사를 못 가요” 등의 다양한 반응을 쏟아냈다.

나우뉴스부 nownews@seoul.co.kr
SNS에서도 언제나 '나우뉴스'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유튜브
  • 인스타그램
  • 네이버 채널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