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신문
공유전체메뉴

이중에 할머니가 있다고?…일본 동안女 화제

수정: 2014.03.22 17:20

확대보기

이 세 여성 중 한 여성은 안고 있는 아이의 할머니고 나머지 두 여성은 아이 엄마라고 한다면 믿을 수 있을까.

공개된 사진 만으로는 도저히 할머니라고 믿기 어려울 정도로 동안 외모를 지닌 한 일본 여성의 모습을 담은 사진이 화제가 되고 있다.

21일(현지시간) 영국 일간 메트로 등 외신에 따르면 SNS를 통해 크게 주목받고 있는 이 사진은 ‘美ST’(비 스토리)라는 일본 여성지에 실린 표지로 사진 속 우측 여성이 동안 외모의 할머니며 나머지는 두 딸이다.

카즈코 이노우에라는 이름의 이 여성의 나이는 잡지 촬영 당시 42세. 20대 만큼이나 어려보이는 그녀는 지난해 간사이에서 열린 ‘비마조 미인대회’에서 우승을 차지하며 주목을 받고 있다. 참고로 비마조는 일본에서 아름다운 미시라는 의미다.

그런데 최근 이 사진이 중국과 영국 등 해외 네티즌들 사이에서 공유되며 주목받게 된 것이다.

확대보기

카즈코는 19세 때 결혼해 그해 첫째 달을 출산했고 40세에 첫 손주를 본 것으로 전해졌다.

윤태희 기자 th20022@seoul.co.kr
SNS에서도 언제나 '나우뉴스'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유튜브
  • 인스타그램
  • 네이버 채널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