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유전체메뉴

무려 눈이 4개! ‘심해 괴물고기’ 발견

수정: 2014.03.25 09:30

확대보기

무려 4개의 눈을 가진 ‘심해 괴물고기’가 발견돼 학계의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영국 일간지 데일리메일은 독일 튀빙겐 대학 연구진들이 뉴질랜드 태즈먼 해 인근 심해 1,000m 지역에서 해당 물고기를 발견했다고 24일(현지시간) 보도했다.

약 18㎝ 크기에 투명한 크리스털을 연상시키는 이 신비한 외모의 물고기가 가지고 있는 최대 특징은 기존 ‘눈’ 외에 머리 측면에 위치한 다른 ‘두 개의 눈’이 존재한다는 것이다. 또한 이 4개의 눈들은 각각 360도 회전하는 것으로 나타나 해당 물고기의 특이한 신체구조에 대한 궁금증이 더해진다.

튀빙겐 대학 연구진의 설명에 따르면, 이 물고기는 바다빙어목 통안어과 경골어류인 배럴아이(barreleye)의 일종으로 이런 특이한 신체구조를 가지게 된 이유는 어둠이 짙은 심해에서 언제 닥칠지 모를 포식자들의 공격으로부터 스스로를 보호하기 위함이다. 또한 이는 번식을 위해 암수가 서로의 짝을 찾는 센서로도 활용되는 것으로 밝혀졌다.

확대보기

튀빙겐 대학 해부학 연구소 한스 요아킴 와그너 박사는 “심해에서 넓은 시야를 확보하는 것은 생존과 직결된다. 이 물고기는 본인 환경에 최적화된 진화형태를 보여주는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배럴아이의 눈은 감도가 높고 빛을 모으기 유리해 심해 어둠 속에서도 사물을 볼 수 있다. 주로 수심 400~2,500m에 서식하며 대서양 동부·태평양 서부·인도양에 분포한다.

사진=데일리메일

조우상 기자 wscho@seoul.co.kr
SNS에서도 언제나 '나우뉴스'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유튜브
  • 인스타그램
  • 네이버 채널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