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신문
공유전체메뉴

가정집 부엌에 나타난 ‘40㎝ 괴물 쥐’…공포

수정: 2014.03.27 19:04

확대보기

가족들과 즐거운 식사시간을 가지고 있던 부엌 한 구석에 웬만한 여행용 가방 가로 크기에 달하는 거대 괴물 쥐가 나타났다면 기분이 어떨까? 최근 이런 놀라운 일이 실제로 발생해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스웨덴 유력 일간지 아프톤블라뎃(aftonbladet)은 스톡홀름 한 가정집에서 길이 40㎝에 달하는 대형 쥐가 잡혔다고 25일(현지시간) 보도했다.

한적한 교외지역인 스톡홀름 솔나에서 단란한 시간을 보내던 뱅트손 코사스 가족은 최근 이상한 징후를 목격했다. 애완 고양이인 에녹이 갑자기 집 부엌 쪽에 계속 경계심을 보이며 접근하지 않았던 것이다.

시간이 지나며 부엌을 둘러싼 콘크리트, 나무판자 등을 갉는 소리가 점점 심해지자 집의 가장인 코사스씨는 원인 분석을 위해 부엌 안쪽으로 향했고 일생일대의 충격을 경험하게 된다. 한 눈에 봐도 약 40㎝가 될법한 엄청난 크기의 괴물 쥐가 식기 세척기 뒤에서 그를 노려보고 있던 것.

이 대담한 설치류는 코사스씨의 온갖 위협에도 불구하고 대담하게 부엌 식탁까지 접근했고 가족들은 혼란에 빠졌다. 그들은 각종 쥐약과 쥐덫을 집 안에 설치해 이 괴물 쥐를 잡아보려 했지만 기존 소형 쥐와는 비교가 안되는 무시무시한 힘 때문인지 쥐덫이 망가져버리는 등 소용이 없었다.

결국 이들은 전문사냥꾼들이 사용하는 대형 동물 덫을 구입해 설치했고 얼마 후 덫에 목에 끼인 괴물 쥐를 발견할 수 있었다. 놀랍게도 이 쥐는 덫에 목이 끼인 상태에서도 여전히 살아있었다.

코사스씨는 “살면서 이렇게 큰 쥐는 처음 봤다. 전에는 몰랐는데 자세히 보니 외모도 상당히 잘생긴 것 같다”는 소감을 전했다.

사진=아프톤블라뎃(aftonbladet)

조우상 기자 wscho@seoul.co.kr
SNS에서도 언제나 '나우뉴스'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유튜브
  • 인스타그램
  • 네이버 채널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