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신문
공유전체메뉴

아프리카서 희귀 알비노 아기 원숭이 포착

수정: 2014.03.27 11:12

확대보기

야생에서 보기 어려운 하얀색 아기 원숭이가 카메라에 포착됐다.

영국 일간 데일리메일은 26일(현지시간) 최근 남아프리카공화국 크루거국립공원에서 촬영된 새끼 알비노 원숭이 사진을 공개했다.

사진 속 원숭이는 긴꼬리원숭잇과에 속하는 버빗원숭이로 또래의 새끼 원숭이와 레슬링을 하듯 함께 노는 모습이다. 하지만 이 원숭이는 상대방보다 몸집이 작아 힘에서 밀려 결국 나무 위로 달아나고 말았다고 이 장면을 찍은 사진작가 크리스티 스트레버는 전했다.

확대보기

스트레버는 “버빗원숭이들을 찍느라 정신없었을 때 이 작은 흰 원숭이가 덤불에서 나와 다른 아기 원숭이와 씨름을 했다”면서 “그들이 노는 모습이 매우 귀여워 눈을 뗄 수 없었다”고 회상했다.

이어 “운 좋게도 이 원숭이가 내가 보던 쪽으로 뛰어 나와 곧바로 알아차릴 수 있었다”고 덧붙였다.

또 그녀는 “원숭이 무리는 이 작은 원숭이를 자신들과 다르지 않게 똑같이 대했다”면서 “유일한 차이는 이 작은 원숭이는 다른 원숭이들보다 좀 더 겁이 많고 자신을 보호할 수 있는 곳에 머무르는 행태를 보였다”고 설명했다.

한편 야생에서 보기 어려운 이런 알비노 동물은 포식자들의 눈에 띄기 쉬워 종종 생명의 위협을 받아 살아남기 어려운 것으로 알려졌다.

확대보기

사진=크리스티 스트레버

윤태희 기자 th20022@seoul.co.kr
SNS에서도 언제나 '나우뉴스'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유튜브
  • 인스타그램
  • 네이버 채널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