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신문
공유전체메뉴

[여기는 중국] 진짜 칼군무네…전교생과 셔플댄스 추는 교장

수정: 2019.01.14 09:38

확대보기

최근 중국에서는 교장의 리드로 전교생이 신나게 셔플댄스를 추는 동영상이 큰 화제다.


앙스망뉴스(央视网新闻)는 최근 중국 산시성 린이현(临猗县)의 시관(西关) 초등학교 운동장에서 쉬는 시간에 셔플댄스를 즐기는 교장 선생님과 학생들의 모습을 전했다.

셔플댄스 시간은 이 학교의 장펑페이(张鹏飞) 교장의 아이디어다. 그는 지난해 여름 방학 광장에서 사람들이 신나게 셔플댄스를 추는 모습을 보고는 “컴퓨터와 스마트폰에 빠진 아이들이 운동장에서 춤을 추면 좋겠다”고 느꼈다.



갑갑한 실내에서 스마트폰 삼매경에 빠진 아이들을 외부로 끌어내 새로운 삶의 재미를 느끼게 해주고 싶다는 생각이었다.

그는 직접 광장에서 춤을 추는 사람들 틈에서 셔플댄스를 배웠다. 그리고 지난해 10월부터 매주 월요일부터 목요일까지 쉬는 시간이면 학생들과 함께 열정의 셔플댄스를 춘다.

학생들도 차츰 춤과 음악의 매력에 빠져 교장 선생님을 비롯한 교사들의 지도 아래에 셔플댄스를 춘다. 이제는 교장의 리드로 칼군무를 선보여 놀라움을 자아낼 지경이다.


누리꾼은 “진정한 지덕체를 가르치는 교장을 응원한다!”, “지루한 건강체조보다 훨씬 재미있고 유익한 시간”, “이런 교장을 둔 아이들은 행운아!”라면서 찬사의 댓글을 올렸다.

사진=앙스망뉴스

이종실 상하이(중국)통신원 jongsil74@naver.com
SNS에서도 언제나 '나우뉴스'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유튜브
  • 인스타그램
  • 네이버 채널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