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신문
공유전체메뉴

용이 문 여의주 자리, 부와 명예의 명당···경기도 가평 된섬 ‘까사펠리체 1차 현장’

수정: 2019.01.24 17:28

확대보기

▲ 까사펠리체 1차 현장

경기도 가평 내 최고급 타운하우스 까사펠리체 1,2,3차가 분양 소식을 알렸다. 설악 IC와 인접한 세 개 단지는 청평호와 숲이 둘러싼 설악면에 위치해 있다.


자연친화적인 환경 속에서 휴식 도모가 가능하며 서울 강남권으로의 접근성 또한 우수해 별장, 세컨하우스 목적 뿐만 아니라 주 주거 생활 공간으로써도 안성맞춤이다. 또한 전세대 단독형으로 개별 수영장과 바비큐 화덕이 제공된다. 상류층의 수요가 잇따르는 만큼 신흥 부촌을 형성할 것이라는 것이 관계자의 설명이다.

특히 설악면 사룡리 소재인 까사펠리체 1차 ‘까사펠리체 앤 마리나 청평’은 준공 세대와 토지 분양 세대, 총 14개 가구로 구성되어 있다. 사룡리는 ‘용 용龍’자의 훈음을 활용한 것처럼 지도 내에서도 용의 형상을 띄고 있다. 위편으로 뻗은 꼬리 부분은 북한강이다. 사룡리는 용의 머리처럼 목 부분이 들어가 있고 세 면이 청평호로 둘러 싸인 위치에 해당된다.

까사펠리체 1차 단지는 용이 문 ‘여의주 자리’로 풍수지리 상 부와 명예를 상징하는 핵심 길지이다. 일대에서는 ‘된섬’으로 칭해지며 주변에서 흔히 볼 수 없는 상당한 가치를 자랑한다. 명당 토지인 만큼 80년도 부터 정재계 인사의 수요가 이어졌다. 더불어 맑고 좋은 기운이 가득해 무병장수를 꿈 꿀 수 있어 현재까지도 유명 정재계 인사의 별장이 두루 위치해 있다.

그 안에서도 해당 단지는 청평호를 마주한 덕에 모든 세대에서 청평호 전망을 즐길 수 있다. 국내 최초로 제공되는 높이 7M에 실내 계류장 이용이 가능하며 입지가 좋아 4계절 다양한 레저 스포츠를 즐길 수 있다. 토지 분양 세대 6개 가구는 현재 6~8M 봉토 위 토목 공사를 마친 상황이다. 전선 매설 작업을 통해 주택 건설 후에는 곧바로 막힘 없는 청평호 전경을 누릴 수 있다.


까사펠리체 2차 단지인 ‘까사펠리체 앤 포레스트 청평’은 현재 사전 청약에 돌입했다. 이름 그대로 산 속에 터가 있어 매일 아침 싱그러운 에너지를 충전할 수 있다. 선촌리 소재로 뒤편으로는 신선봉 등산로가 바로 연계되어 있어 한적한 주말 시간 산림욕을 즐기기에도 부족함이 없다. 1차 단지와도 인접한 만큼 충분히 좋은 기운을 누릴 수 있다.

해당 단지는 총 20개 가구로 구성됐으며 단독주택 빌리지 내 바로 주택 건설이 가능하다. 평 당 170만 원 선으로 토지 분양이 진행 중이다. 청평호를 기반으로 둔 클럽 티파니, K26 등의 수상레저 시설은 물론 인근 마이다스GC등의 명문 골프CC을 이용할 수 있으면서도 상당히 합리적인 선에서 소유가 가능한 셈이다. 아울러 2차 단지 초입에는 관리 소장이 상주하는 게이트가 설치된다. 외부인의 출입을 엄격히 차단하는 만큼 보안이 뛰어나다. 본 계약은 2019년 3월 1일로 예정되어 있다.

까사펠리체 3차 단지는 오직 3세대, 3개 동으로만 이뤄져 있다. 수도권 전원 주택을 꿈꾸는 수요층의 니즈를 고려하여 계획된 프라이빗 단지이다. 각 단지는 차량 약 1분 내외의 거리로 언제든 맑은 공기와 청평호의 잔잔한 운치를 만끽할 수 있다.

경기도 타운하우스 분양 전문 관계자에 따르면 “까사펠리체 1,2,3차 단지는 뛰어난 교통편과 더불어 재계 인사들의 별장 터에 속하는 만큼 풍수지리 상 명당으로 평가되는 위치에 해당된다”고 의견을 밝혔다. 또한 “특히 1차 단지인 ‘가평 까사펠리체 앤 마리나 청평’은 여의주 핵심 자리로 많은 문의가 예상된다”고 전했다.

나우뉴스부 nownews@seoul.co.kr
SNS에서도 언제나 '나우뉴스'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유튜브
  • 인스타그램
  • 네이버 채널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