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유전체메뉴

“이슬람교 확산 전 건립”…고대 기독교 수도원, UAE서 발견

수정: 2022.11.04 17:03

확대보기

▲ “이슬람교 확산 전 건립”…고대 기독교 수도원, UAE서 발견 / 사진=AP 연합뉴스

이슬람교가 중동 아라비아반도로 퍼지기 전 지어진 기독교 유적이 아랍 국가인 아랍에미리트(UAE)에서 발견됐다.

AP 통신 등 외신의 3일(현지시간) 보도에 따르면, 아랍에미리트를 구성하는 7개 토후국 중 하나인 움 알쿠와인에 속하는 시니야섬에서 초기 기독교 수도원 터가 발견됐다. 섬은 UAE의 또 다른 토후국인 두바이에서 동북쪽으로 약 50㎞ 떨어져 있다.


고고학자들은 수도원의 기초에서 발견한 표본의 탄소 연대를 분석했다. 그 결과 수도원의 건립 시기는 서기 534년에서 656년 사이로 나타났다. 최소 1366년 전에서 최고 1488년 전 사이 수도원이 지어졌다는 뜻이다.

이슬람교는 지금으로부터 1392년 전인 서기 630년 예언자 무함마드의 메카 정복 이후 본격적으로 확산하기 시작했다.

전문가들은 해당 수도원이 이슬람교 이전에 지어졌으나, 현지 기독교인들이 이슬람교로 개종하기 시작하면서 결국 버려진 것이라고 보고 있다.


수도원의 구조는 초기 기독교 신자들이 원내 단일 통로 형태의 교회에서 기도했음을 시사한다. 내부 방에는 세례반(세례대)이 있고 성찬식을 위한 제병(빵)을 굽는 오븐도 있는 것으로 보인다. 본당에는 성찬식 포도주를 위한 제단 등도 있던 것으로 여겨진다.

수도원 옆에는 4개의 방이 있는 분리된 건물 잔해도 남아 있는데, 이 건물은 당시 수도원장의 집으로 추정된다. 이들 건물이 안뜰을 둘러싸고 있었다고 고고학자들은 보고 있다.

아랍에미리트에서 기독교 수도원이 발견된 사례는 이번이 두 번째다. 첫 번째 수도원은 1990년대 아랍에미리트 최대 토후국인 아부다비의 바니야스섬에서 발견됐다. 처음 발견된 수도원 역시 이번 수도원과 비슷한 5~6세기쯤 만들어졌다.

확대보기

▲ 사진=AP 연합뉴스

조사에 참여한 티머시 파워 아랍에미리트대 고고학과 부교수는 “대규모 수도원이 있었다는 점은 이 지역에 아주 오래 전부터 번성한 도시가 있었다는 것을 뜻한다. 추가 발굴 작업을 통해 모래 속에 숨겨진 비밀이 더 밝혀지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고고학자들은 아랍에미리트 외에도 바레인과 이라크, 이란, 쿠웨이트, 사우디아라비아에서도 비슷한 수도원들을 발견해 왔다. 역사가들은 초기 기독교 수도원들이 페르시아만을 따라 현재의 오만 해안과 인도까지 퍼져나갔다고 보고 있다.

윤태희 기자 th20022@seoul.co.kr
SNS에서도 언제나 '나우뉴스'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유튜브
  • 인스타그램
  • 네이버 채널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